태국 왕궁 근무 교대

태국 왕궁 근무 교대

8일 오전 태국 방콕 왕궁 정문에서 근무 교대 / 사진=뉴스포픽 천찬희 기자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8일 오전 태국 방콕 왕궁(พระบรมมหาราชวัง, Grand Palace) 정문에서 궁 내부의 치안을 담당하는 군인들이 근무 교대 사열을 실시하고 있다.

한편 방콕에서는 지난 5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마하 와찌랄롱꼰(66) 태국 국왕의 화려한 대관식 행사가 진행된 바 있다.

방콕 왕궁의 정식 명칭은 “프라 보롬 마하 랏차 왕” (พระบรมมหาราชวัง)이다. 이 건축물은 18세기 이후 국왕이 머물렀던 공식 관저이다. 건축은 1782년 라마 1세 때 수도를 톤부리에서 방콕으로 옮기면서 시작되었고 이후 여러 번의 증축 공사를 통해 황궁이 지속적으로 확장되었다.

차오프라야 강의 동쪽 강변에 위치하며 1,900m 길이의 성벽으로 둘러싸여 있다. 전체 면적은 218,400㎡이다. 궁을 나서면 강뚝을 따라 왕궁 방어를 위한 운하가 설치되어 있다. 때문에 궁전이 하나의 섬처럼 되어 있으며 이를 타이에서는 랏따나꼬신(Rattana Kosin)이라고 통칭한다.

 

0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