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수요일, 01월 27일
수요일, 01월 27일

경북 규제자유특구, 10개 기업 5,552억원 투자 유치

경북 규제자유특구, 10개 기업 5,552억원 투자 유치

특구 지정(’19.7) 이후 배터리 관련 기업의 신규 투자현황 / 사진=중소벤처기업부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와 경상북도는 경북(포항) '차세대 배터리 리사이클링 특구'가 성과를 내는 가운데 '재사용 불가 배터리 재활용 실증'의 사전준비가 순조롭게 진행돼 30일 실증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배터리는 2025년 세계시장 규모가 메모리 반도체 시장을 앞설 것으로 전망되지만 국내 기준이 마련돼 있지 않아 기업들은 초기시장 진입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경북(포항)은 지난해 7월 국내 최초로 배터리 특구에 선정돼 잔존가치가 높은 전기차 폐배터리를 분리하고 보관하는 시작 단계부터 성능평가와 등급분류, 재사용과 재활용에 이르는 모든 공정에 대한 안전기준과 세부지침 등을 마련하고 있다.

이 같은 특구의 움직임에 기업들도 화답하며 특구가 위치한 블루밸리 산업단지는 1차 분양분이 100% 완판됐다. 신규 투자에서도 GS건설 1000억원을 비롯해 특구사업자와 관련 기업의 투자가 잇따르고 있다.

특구사업자인 에코프로지이엠은 860억원을 투자해 전구체 생산라인 공장을 신설중이다. 뉴테크엘아이비도 음극활물질 공장 건설에 130억원을 투자하는 등 7개 특구사업자가 총 2202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특구 지정에 힘입어 배터리 관련 기업의 투자와 기업 이전도 이어지고 있다. 포스코케미칼은 이차전지 음극재 공장 건립에 2021년까지 2500억원을 투자한다. 이를 위해 지난 3월 블루밸리 산업단지에 공장부지 7만8585㎡를 매입해 기초작업 중이다. 포스코케미칼 음극재 공장이 내년 건립되면 인조흑연 음극재의 국내 생산이 가능해진다.

에코프로 이노베이션과 에코프로 씨엔지도 각각 730억원과 120억원을 이차전지 핵심 소재 생산 공장에 투자할 계획으로, 특구 지정에 따른 배터리 투자 연쇄효과는 총 3350억원에 이를 전망이다.

특구의 실증사업도 추진되고 있다. 3개 실증사업 가운데 '전기차 사용후 배터리 종합관리 실증'과 '전기차 사용 후 배터리 재사용 실증'은 지난 7월 9일 실증에 착수했다. 이번에 '재사용 불가 배터리 재활용 실증'까지 시작되면서 리사이클링 전 과정에 대한 안전성을 검증하고 경제적인 처리공정과 매각 등에 대한 기준을 제시할 수 있게 됐다.

'재사용 불가 배터리 재활용 실증'은 배터리 성능평가에서 D등급을 받아 재사용 불가 판정된 폐배터리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모듈 내 미세전류를 방전시킨 후 파쇄해 유가금속(니켈, 망간, 코발트 등)을 추출한다.

이번 실증을 통해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배터리 소재를 폐배터리에서 추출하는 경제적 추출방안이 마련되고, 추출된 유가금속은 배터리 원료로 재활용할 수 있다.

현재는 전기차 폐배터리의 가치를 가늠할 기준이 없어 운전자가 전기차를 폐차 후 시·도지사에게 반납한 배터리는 한국환경협회가 운영하는 보관장소에 보관만 되고 유통이 불가능하다. 이번 실증으로 매각 기준이 마련되면 초기시장 형성에 걸림돌이 됐던 폐배터리 유통에 숨통이 트인다.

중기부는 경북 배터리 특구사업이 전반적으로 본궤도에 오른 만큼 실증 과정에서의 안전성 담보와 실증기간 내 성과 창출이 이뤄질 수 있도록 안전관리를 강화한다. 아울러 특구 내 혁신기업을 지원할 전용펀드를 올 연말까지 352억원 규모로 결성해 투자한다.

김희천 중기부 규제자유특구기획단장은 "과거 제조업의 성장을 뒷받침하며 국내 철강산업을 이끌던 '철의 도시' 포항이 특구의 성과를 힘입어 배터리 선도도시로의 면모를 갖춰가고 있다"며 "규제자유특구가 미래 전략산업의 전진기지, 지역균형 뉴딜의 중추기제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0 Comments

Add Comment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
2020년 항공사 정시운항률 대폭 개선

2020년 항공사 정시운항률 대폭 개선

[뉴스포픽=장성호 기자] 글로벌 항공 데이터 기업 시리움(Cirium)이 발표한 새로운 보고서에 따르면 글로벌 항공사 가운데 180여개 항공사가 정시운항 성과와 관련해 제자리를 되찾았다.시리움이 발표한 보고서 ‘...

"코로나19가 투자이민 산업 성장 가속화"...헨리앤파트너스

"코로나19가 투자이민 산업 성장 가속화"...헨리앤파트너스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가 약1년전에 처음 보고된 이래, 투자 시민권에 관해 문의하는 고액 순자산가(HNWI)들이 25% 증가했다. 이는 각국의 부유한 투자자들이 더 영구적인 거주지 변경을 고려하...

경북 규제자유특구, 10개 기업 5,552억원 투자 유치

경북 규제자유특구, 10개 기업 5,552억원 투자 유치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와 경상북도는 경북(포항) '차세대 배터리 리사이클링 특구'가 성과를 내는 가운데 '재사용 불가 배터리 재활용 실증'의 사전준비가 순조롭게 진행돼 30일 실증에 착수한다...

100대 기업 3분기 해외매출 전년 동기비 1.6%, 전기비 24.1% 증가​

100대 기업 3분기 해외매출 전년 동기비 1.6%, 전기비 24.1% 증가​

전경련이 19년 기준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의 연결기준 3분기 공시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해 3분기 100대 기업의 해외매출*은 중국이 코로나19 쇼크에서 벗어나 내수․수출이 양호한 회복흐름을 보이고, 미국 또...

[투자체크②] ‘실효세율 10% 미만?’...싱가포르의 법인세 감면제도

[투자체크②] ‘실효세율 10% 미만?’...싱가포르의 법인세 감면제도

[뉴스포픽=장성호 기자] 싱가포르 법인세를 단순히 단일세율 17%로 오해하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실제로 적용받는 세율은 싱가포르 국세청의 다양한 인센티브 제도에 의해 크게 내려간다. 특히 새로 설립한 소규...

[투자체크①] 미국 시민권자의 해외 소득 신고 의무

[투자체크①] 미국 시민권자의 해외 소득 신고 의무

[뉴스포픽=장성호 기자] 미국 시민권자이면서 싱가포르, 홍콩 등 해외에 재산을 두거나 경제활동을 영위하려는 경우, 가장 큰 부담은 미국 세법상 해외 소득 신고 의무일 것이다.미국 시민권자는 전 세계에서의 ...

한국 ICT 수출 4개월 연속 증가...9월 수출 176.3억 달러

한국 ICT 수출 4개월 연속 증가...9월 수출 176.3억 달러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한국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수출액이 4개월 연속 증가를 기록했다. 특히 시스템반도체 수출은 역대 최고 수출액이다.15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9월 정보통신기술(ICT) 수출이 176.3억 ...

베이징, 디지털경제 1+3 정책 패키지 발표

베이징, 디지털경제 1+3 정책 패키지 발표

[뉴스포픽=장성호 기자] 최근 베이징의 디지털경제 발전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 지난 9월 7일 국무원이 베이징시의 <서비스업 개방확대 시범구 사업방안>을 승인한데 이어 <디지털경제혁신발전행동요...

아태지역이 4년 내 기업 데이터의 주요 강대국으로 부상할 것

아태지역이 4년 내 기업 데이터의 주요 강대국으로 부상할 것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디지털 리얼티(NYSE: DLR)가 8일 새롭게 발표한 연구결과에 따르면 아태지역은 기업 데이터가 2024년까지 가장 높은 연평균성장률(CAGR) 153%를 기록해 주요 대국으로 부상할 전망이다.디...

2020년 2분기 싱가포르 근로자 감소율 역대 최고치

2020년 2분기 싱가포르 근로자 감소율 역대 최고치

[뉴스포픽=김한영 기자] 코로나 19 사태 장기화로 고용시장이 악화되며 2020년 2분기 근로자 감소율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러한 위기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싱가포르 정부에서는 자국민 채용장려를 위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