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토요일, 10월 24일
토요일, 10월 24일

캐나다 온타리오 교직연금, 싱가포르에 투자 사무소 신설

캐나다 온타리오 교직연금, 싱가포르에 투자 사무소 신설

사진=Ontario Teachers’ Pension Plan Board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온타리오 교직원 연금계획 이사회(Ontario Teachers’ Pension Plan Board, 이하 Ontario Teachers’)가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 있는 기존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싱가포르에 새로운 사무소를 21일 개설했다.

Ontario Teachers’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 30여명의 직원을 두고 이 지역 공공 자산, 사모펀드, 인프라 등 여러 분야에 약150억 달러를 투자했으며(2019년 12월 31일 현재) 신설 사무소는 이 지역에 대한 야심 찬 사업을 가속화할 것으로 보인다.

Ontario Teachers‘는 순자산 2047억달러를 보유하고 있는 캐나다 최대의 단일 전문직업인 연금계획 관리기관이다. 이 기관은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자산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으며 그 중 약 80%는 직접 관리하고 있다. 1990년 설립 이래 연간 순수익이 연간 기금 총액의 9.5%를 기록했다. 아시아 태평양 지역 사무소는 홍콩과 싱가포르에 있고 유럽, 중동 및 아프리카 지역 사무소는 런던에 있다. 이 확정급여형 연금은 온타리오주의 현직 및 퇴직 교원 32만9,000명의 연금에 대해 투자하고 관리한다.

싱가포르 사무소의 운영을 총괄할 벤 찬(Ben Chan) 아시아 지역 상무이사는 “아시아 지역 사업 확대는 우리의 미래 성장에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2개 대륙에 걸친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는 다수의 신흥 시장과 선진 시장이 있다. 우리의 이 지역 역량을 강화하면 연금 공약을 이행하기 위한 더 많은 수익을 창출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시아 태평양 지역 내 인프라 투자

싱가포르 사무소는 인도, 호주, 뉴질랜드 및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에 대한 투자에 주력하게 된다. 2013년에 설립된 Ontario Teachers’의 홍콩 사무소는 대중화권, 한국, 일본을 포함한 북아시아 태평양 지역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최근 임명된 브루스 크레인(Bruce Crane)이 이끄는 Ontario Teachers’의 아시아 태평양 지역 인프라 및 천연자원(Infrastructure and Natural Resources, INR) 팀은 성장 기회가 많은 인도, ASEAN지역, 호주, 뉴질랜드와의 근접 거리를 감안해 싱가포르 사무소에 기반을 둘 예정이다.

Ontario Teachers’의 자산(Equities) 팀도 인도, 호주, 뉴질랜드 및 ASEAN시장 입지를 더 최적화하기 위해 싱가포르 사무소에 둠으로써 그 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 팀에는 광범위한 자산 가능성을 관장하는 개인자본 직접투자 및 고확신성 자산(Private Capital Direct Investing and High Conviction Equities) 담당 부서가 포함된다.

아시아 내 혁신기술 투자

홍콩 사무소도 최근 사업을 확대해 교직원 혁신 플랫폼(Teachers’ Innovation Platform, TIP) 아시아 팀을 새로 포함시켰다. TIP팀은 후기 단계의 벤처기업 및 와해적 기술을 사용하는 기업의 성장 자산에 대한 투자에 주력하고 있다.

또한 Ontario Teachers’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자산군과 사업지역을 확대할 뿐 아니라 글로벌 전략 관계(Global Strategic Relationships, GSR)부서의 현지 관리직을 추가한다. 이 관리직원은 지역 내의 주요 파트너십을 개척하고 관리하면서 여러 자산군을 담당하고 있는 각 팀이 업무를 제대로 수행해 거래 흐름과 전략적 입지를 향상시키도록 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찬 상무이사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새로운 자산군을 추가하고 전문가 풀을 확대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특히 브루스 크레인을 팀장으로 영입하여 기쁘다. 그는 이 지역 시장을 예리하게 파악하고 있으면서 직접 투자에 대한 각별히 깊은 전문지식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 우리 팀이 성장하고 이번 사무소 신설이 기존의 글로벌 인재뿐 아니라 지역 내의 새로운 인재를 유치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싱가포르 사무소는 시내 중심가 상업지구의 아시아 스퀘어 타워 2(Asia Square Tower 2)에 위치해 있다.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0 Comments

Add Comment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
한국 ICT 수출 4개월 연속 증가...9월 수출 176.3억 달러

한국 ICT 수출 4개월 연속 증가...9월 수출 176.3억 달러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한국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수출액이 4개월 연속 증가를 기록했다. 특히 시스템반도체 수출은 역대 최고 수출액이다.15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9월 정보통신기술(ICT) 수출이 176.3억 ...

베이징, 디지털경제 1+3 정책 패키지 발표

베이징, 디지털경제 1+3 정책 패키지 발표

[뉴스포픽=장성호 기자] 최근 베이징의 디지털경제 발전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 지난 9월 7일 국무원이 베이징시의 <서비스업 개방확대 시범구 사업방안>을 승인한데 이어 <디지털경제혁신발전행동요...

아태지역이 4년 내 기업 데이터의 주요 강대국으로 부상할 것

아태지역이 4년 내 기업 데이터의 주요 강대국으로 부상할 것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디지털 리얼티(NYSE: DLR)가 8일 새롭게 발표한 연구결과에 따르면 아태지역은 기업 데이터가 2024년까지 가장 높은 연평균성장률(CAGR) 153%를 기록해 주요 대국으로 부상할 전망이다.디...

2020년 2분기 싱가포르 근로자 감소율 역대 최고치

2020년 2분기 싱가포르 근로자 감소율 역대 최고치

[뉴스포픽=김한영 기자] 코로나 19 사태 장기화로 고용시장이 악화되며 2020년 2분기 근로자 감소율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러한 위기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싱가포르 정부에서는 자국민 채용장려를 위해 ...

한국 국가경쟁력, "차별화 전략 채택할 경우 세계 10위까지 상승”

한국 국가경쟁력, "차별화 전략 채택할 경우 세계 10위까지 상승”

[뉴스포픽=문현기 기자]“한국의 2020년 국가경쟁력은 정부와 기업이 선택하는 국가 전략에 따라 세계 62개 국가 중 10위로 상승할 수도 있고, 26위로 정체할 수도 있고, 38위로 하락할 수도 있다.” 지난 24...

한국 로펌 '싱가포르'로 속속 진출

한국 로펌 '싱가포르'로 속속 진출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우리나라 로펌이 최근 활발히 싱가포르로 진출하고 있다. 법무법인 바른은 최근 싱가포르 정부로부터 현지 대표사무소 설립허가를 받았다고 21일 밝혔다.싱가포르는 홍콩과 더불어 세계 ...

무협, 베트남 진출 모색하는 스타트업 대상 오픈 이노베이션 개최

무협, 베트남 진출 모색하는 스타트업 대상 오픈 이노베이션 개최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가 대원, 더인벤션랩과 공동으로 21일 코엑스 스타트업 브랜치에서 ‘스타트업 오픈 이노베이션 : Beyond Vietnam’을 개최했다.베트남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스...

글로벌 IT산업 M&A 현황

글로벌 IT산업 M&A 현황

[뉴스포픽=장성호 기자] 코로나19로 한계기업이 증가하며 우량기업 인수 가능성이 높아지는 등 코로나 이후의 글로벌 M&A 시장 활성화가 예상되는 가운데, IT기업 M&A를 통해 단계를 압축하여 성장하는 ...

캐나다 온타리오 교직연금, 싱가포르에 투자 사무소 신설

캐나다 온타리오 교직연금, 싱가포르에 투자 사무소 신설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온타리오 교직원 연금계획 이사회(Ontario Teachers’ Pension Plan Board, 이하 Ontario Teachers’)가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 있는 기존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싱가포르에 새로운 사무소를...

전기차 시장 글로벌 동향

전기차 시장 글로벌 동향

[뉴스포픽=문현기 기자] 전기차 경쟁력 확대를 위해 주유소, 주차장, 공동주택, 직장 등 충전 수요가 많은 곳에 민간사업자의 충전인프라 투자를 유도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왔다.전경련은 ‘전기차 시장 글로벌 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