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토요일, 05월 30일
토요일, 05월 30일

중국어 교육 보급을 통한 중국의 소프트 파워 확장 전략

중국어 교육 보급을 통한 중국의 소프트 파워 확장 전략

중국어 교육 컨퍼런스 / 사진=flickr

[뉴스포픽=나하늬 기자] '소프트 파워'란 문화·예술 등이 행사하는 영향력을 가리키는 말이다. 이는 군사력이나 경제력 등의 물리적인 힘을 지칭하는 '하드파워'에 대응되는 개념이다. 최근 중국은 경제 대국으로 떠오르며 하드 파워의 괄목할 만한 성장을 이루었다. 이에 한발 더 나아가 세계에 대한 영향력 강화를 목표로 적극적인 소프트 파워 신장 정책을 펼치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큰 소프트 파워를 자랑하는 나라 중 하나는 미국이다. 미국 또한 초반 경제 대국으로 떠오르며 여러 분야에서 성과를 내는 선순환이 발생했고, 영어는 오랜 시간을 걸쳐 현재까지 전 세계 공용어로 사용된다. 이는 전 세계에서 미국의 학문, 문화, 예술적인 부분에 대해 높은 접근성을 가지게 되는 결과로 이어졌다. 이러한 흐름을 걸쳐 미국은 명실상부 세계에 강력한 영향력을 행사하는 소프트 파워 대국으로 자리 잡았다.

중국 또한 이러한 미국의 절차를 밟아 세계의 소프트 파워 강국으로 떠오르고 싶어 하는 것처럼 보인다. 중국어 교육 보급에 대한 투자가 그중 하나다. 중국 내에서 중국어 교육 전공 학생은 일반 문과와 달리 학부부터 석박사까지 풀펀딩을 받는 국책 사업이다. 또한, 전 세계 각 도시에 공자 아카데미를 설립하고 중국어 교육 인력을 보낸다.

중국어 보급 프로젝트

중국의 이미지를 더욱 강화하고 중국어의 국제화를 진전시키기 위한다는 목적 아래, 중국은 지난 2004년 대한민국 서울에 공자아카데미 1호점을 설립한 이후 공자아카데미(CI)의 네트워크를 크게 확장 해왔다.

이 프로젝트는 중국 정부의 지원을 받는 한반에 의해 운영되며 중국어 학습을 육성하고 중국 문화의 이해를 증진하기 위해 고안되었다. 시진핑 주석은 이에 대해 "우리는 국제적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수용력을 높일 것이다. 이는 중국의 이야기를 더 진실하고, 다차원적으로 전달 할 수 있는 결과를 불러올 것이다. 그리고 우리의 문화적 소프트 파워를 강화할 것이다."고 말했다.

공자아카데미 2호점은 2004년 11월 메릴랜드대 캠퍼스에 개설되었다. 초반 미국, 한국, 일본에 설립이 집중되었고, 점차 세계 수십 개국에 수백 개 이상의 아카데미가 문을 열었다.

2007년 4월 일본 와세다 대학에 최초의 연구기반 공자 아카데미가 문을 열었다. 이 프로그램은 베이징대학과 제휴하여 중국어를 공부하는 대학원생들의 연구 활동을 지원한다. 2019년 기준 6대륙에 약 530개의 공자학당이 설립되었다. 중국 교육부는 2020년까지 1,000개의 공자학원을 설립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문화, 학문적 유대를 강화

중국은 일대일로를 표명하며 아프리카에 상당 부분 투자를 진행 중인데 이러한 경제적 협력관계에 이어 문화, 학문적 유대를 강화하기 위한 프로젝트 또한 진행 중이다. 2018 년 중국은 아프리카 국가 53개국과의 대규모 정상 회담인 중국-아프리카 협력 포럼 (FOCAC)에서 21년까지 아프리카 학생들에게 50,000개의 장학금을 제공하겠다고 발표했다.

그 결과 중국에는 현재 미국이나 영국과 같은 나라보다 더 많은 아프리카 유학생이 있다. 중국 내 아프리카 유학생은 2003년 2,000명 수준이었던 것이 2018년 81,562명에 달했으며 이는 중국 내 전체 외국인 유학생 중 16%에 달한다.

세계적인 영향력을 위해서는

뛰어난 문화와 예술, 학문 수준을 지니고 있는 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 이에 대한 접근성이 떨어진다면 진정한 의미에서 소프트 파워를 지녔다고 하기 어렵다. 중국의 문화는 충분히 매력적인 부분이 존재하며, 유구한 역사만큼 다양하다. 중국 정부는 그들이 충분한 소프트 파워 콘텐츠를 갖췄음을 인지하고 그에 대한 접근 진입장벽을 낮추기 위해 많은 투자를 단행하고 있다.

언어는 그 나라의 문화를 반영한다고 한다. 언어를 배우면 배울수록 몰랐다면 결코 알지 못했을 부분까지 볼 수 있다. 언어를 통해 진정으로 다른 문화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가지는 것이다. 이러한 맥락에서 중국의 전략은 분명 어느 정도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 보인다.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0 Comments

Add Comment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
메콩강 댐 건설 지속 추진하는 라오스

메콩강 댐 건설 지속 추진하는 라오스

[뉴스포픽=이한선 기자] 라오스가 환경단체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메콩강 댐 건설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수력발전을 위한 댐 건설은 라오스 정부가 2030년까지 주변국에 약 2만메가와트의 전기를 수출하겠다...

[지금 서아시아는] ① '알 자브리 가족의 실종 사건', 또 불거진 사우디의 인권 문제

[지금 서아시아는] ① '알 자브리 가족의 실종 사건', 또 불거진 사우디의 인권 문제

[뉴스포픽=이설아 전문위원] MBS라고 널리 알려진, 무함마드 빈 살만(Mohammed bin Salman)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가 또다시 서구의 비판대상이 되고 있다. 사드 알 자브리(Saad al Jabri) 전 준장의 자녀 오마르...

호주, 코로나19 여파로 외국인 투자법 개정

호주, 코로나19 여파로 외국인 투자법 개정

[뉴스포픽=이규빈 기자] 호주 정부는 코로나19 위기 대응의 일환으로 지난 3월 29일부 외국인투자법 개정을 발표했다. 코로나19로 인해 근본적으로 흔들리고 있는 경제 안보와 내국기업들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가...

일본 의료 시스템 바꾼 코로나19 판데믹...원격진료 규제 완화

일본 의료 시스템 바꾼 코로나19 판데믹...원격진료 규제 완화

[뉴스포픽=이규빈 기자] 5월 중순에 접어든 일본은 올림픽 개최 실패 이후 코로나19의 감염 확대와 의료붕괴에 대한 이중 방어책으로, 원격의료 규제 완화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다. 2020년 4월 13일부터 원칙적으...

중국의 인구정책, 역사 속으로 사라진 한 자녀 정책

중국의 인구정책, 역사 속으로 사라진 한 자녀 정책

[뉴스포픽=나하늬 기자] 중국의 ‘소황제’에 대해 들어본 적 있는가? 이는 중국이 오랜 시간 고수해 온 한 자녀 인구 정책에 의해 생겨난 신조어이다.  전통적으로 중국은 대가족을 이루어 왔으나 지나친 인...

인도네시아, 라마단 기간 동안 여행 금지 조치

인도네시아, 라마단 기간 동안 여행 금지 조치

[뉴스포픽=이슬기 기자] 인도네시아는 2억 7천만의 인구 중 약 87%가 무슬림으로 전 세계 무슬림 중 약 13%를 차지한다. 지난 23일부터 라마단 금식 기간 이후 무슬림의 대이동으로 ‘코로나19’가 확산하는 것을 ...

말레이시아 새로운 총리 취임...변화 없이 기존 정책 계승

말레이시아 새로운 총리 취임...변화 없이 기존 정책 계승

[뉴스포픽=이규빈 기자] 지난 2월 24일 말레이시아 7대 총리 마하티르가 돌연 사퇴 의사를 밝혔다. 이를 압둘라 국왕이 수리하면서 마하티르에게 임시 총리직을 부여했다. 하원에서 과반의 신임을 얻은 의원을 국...

캄보디아, 부패 척결을 위한 공동의 노력

캄보디아, 부패 척결을 위한 공동의 노력

​[뉴스포픽=나하늬 기자] '앙코르 와트'는 매년 수백만의 사람들이 방문하는 세계적인 유적이다. 이는 캄보디아가 과거 앙코르 왕국 시대에 번영하며 세계 역사에 남은 문명을 일궈낸 흔적 중 하나이다. '캄보디...

일본 코로나19 확진자 1,307명...삶의 방식이 변화한다

일본 코로나19 확진자 1,307명...삶의 방식이 변화한다

[뉴스포픽=이규빈 기자] 최근 유럽 지역의 코로나 19 감염자 수가 아시아 지역의 감염자 수를 초월했다. 동북아시아 지역에서 비교적 적은 감염 확진자가 발생한 일본은 확산 방지를 위해 다양한 대책과 기본 방...

인구 세계 ‘2위’, 인도의 코로나 19 현황

인구 세계 ‘2위’, 인도의 코로나 19 현황

[뉴스포픽=이규빈 기자] 현재 인도에서는 약 13억명의 사람이 살고 있다. 중국과 단 5천만 명 정도 밖에 차이가 나지 않는다. 가까운 미래에는 인도가 세계 최대 인구 보유 국가가될 예정이다. 최대의 민주주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