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금요일, 07월 10일
금요일, 07월 10일

싱가포르 육상교통청, 보도에서 전동스쿠터 운행금지

싱가포르 육상교통청, 보도에서 전동스쿠터 운행금지

싱가포르국립대학교 내에서 운영 중인 전동 스쿠터 대여소 / 사진=김한영 기자

[뉴스포픽=박세련 기자] 지난 5일부터 싱가포르 육상교통청(LTA)이 전동스쿠터의 보도 운행을 금지시켰다. 다만 자전거도로와 공원 안에서는 운행이 가능하다. 2020년 부터는 보도에서 전동스쿠터 운행 시 최대 2,000달러의 벌금 또는 최대 3개월의 징역에 처해 질 예정이다.


싱가포르 육상교통청 램핀민 장관(이하 "장관")은 월요일 의회에서, "이 정책은 기존 전동스쿠터 사용자의 편의를 위해 오는 12월 31일까지는 권고기간으로 시행 될 예정이며, 2020 년 1 월 1 일 부터는 엄격하게 관리 될 것이다. 권고기간 이후 보도에서 전동스쿠터를 타는 이용자들은 최대 2,000 달러의 벌금 또는 최대 3 개월의 징역형을 선고받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 정책은 자전거, 전동휠체어, 일반 스쿠터와 같은 개인 이동수단(PMD : Personal Mobility Devices)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하지만 내년 1분기까지 호버보드 및 전기 외발자전거와 같은 다른 이동수단 또한 보도에서 금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장관은 "이번 시행이 음식 배달원같은 업무용 이용자들에게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것을 인지하고 있다." 라고 말했다. 하지만 "딜리버리루, 푸드판다 등의 음식배달원 30% 미만이 전동스쿠터를 사용하고 있으며, 배달 대행 업체들과 협력하여 음식배달원들이 오토바이나 자전거로 교체 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이번 정책이 전동스쿠터의 완전한 금지는 아니라고 강조했다. 당국은 우드랜드, 토아페이오, 추아추캉과 같은 지역에 전동스쿠터를 사용할 수 있는 전용 도로 건설을 계획하고 있으며, 2025년까지 750km 길이의 전동스쿠터 전용 도로를 건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러한 전용 도로는 보행자와 전동스쿠터 사이의 분명한 분리를 제공 할 것이라는 해석이다. 


또한 화재 안전과 관련하여, UL2272(충전식 배터리 표준 규격)에 부합하지 않는 전동스쿠터의 처분에 대해 100 싱가포르 달러를 제공하는 조기 처분 인센티브제도를 연말까지 연장한다. 실제 7월부터 싱가포르 내 12개의 소매 업체가 UL2272 인증을 받지 않은 PMDS를 판매하다 적발된 것으로 알려졌다.


장관은 2017년 2월에 액티브 모빌리티 빌(Active Mobility Bill)이 통과된 이후, PMD의 안전한 사용을 위해 규정 준수 표준 도입, 보도 속도 감소를 위한 노력이 이루어졌다고 언급했다. 하지만 이와 같은 노력에도 매달 약 370명의 전동스쿠터 범죄자가 발생하며, 사고 건수는 계속 증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9월에는 심지어 자전거를 타는 이용자와 전동오토바이 간의 심각한 사고가 있었다. 많은 운전자가 크게 다쳤고, 몇몇은 목숨을 잃었다. 전용도로 건설은 우리에게 비오염적이고 저렴하며, 단거리 이동에 편리함과 안전함을 함께 제공해 줄 것이다.”라고 말했으며, 또한 "우리는 전용도로 설치 및 사용에 대한 공공 교육을 통해 PMD 사용자에게 책임감을 인식시킬 계획이지만 아직까지는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라고 밝혔다. 


또한, 그는 "보도에서 전동스쿠터의 사용을 금지한 것은 어려운 결정"이라고 언급하며, “전용도로 건설은 도보에서 보행자의 안전을 위해 필요한 조치이며, 동시에 전동스쿠터 사용자가 전용 도로를 이용하도록 권장하는 과정이다.”라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현재 싱가포르 내 전동스쿠터 자격증 시험에 관한 연구가 진행 중이며, 새로운 전동스쿠터 정책을 시행하기 위해 올해 말까지 집행 공무원 수를 200명 이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0 Comments

Add Comment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
500조 원 규모의 대륙의 경제 신도시 '선전'...새로운 투자지로 급상승

500조 원 규모의 대륙의 경제 신도시 '선전'...새로운 투자지로 급상승

[뉴스포픽=윤홍기 기자] 광둥성 선전(深圳, 심천)은 해외 투자와 비즈니스 협력은 큰 폭으로 늘며 선전하고 있다. 선전은 중국 '개혁·개방 1번지'이자 '첨단기술의 허브'인 도시이며 2019년 중국 사회 과학원 재...

러시아 시베리아에 위치한 최대 석탄 매장지 ‘케메로보'의 발전이 시작된다

러시아 시베리아에 위치한 최대 석탄 매장지 ‘케메로보'의 발전이 시작된다

[뉴스포픽=이규빈 기자] 러시아의 총 석탄 매장량의 25%가 매장되어 있는 '케메로보'는 최근 육성 정책에 따라 급속도록 발전하고 있다. 현재 러시아가 자국 산업 육성 정책에 따라 광산업 관련 산업의 국산화도 ...

발전의 시대 인도, 인프라 '갈증' 가속화 된다...해결 방법 있나?

발전의 시대 인도, 인프라 '갈증' 가속화 된다...해결 방법 있나?

[뉴스포픽=윤홍기 기자] 글로벌 팬데믹에도 인도 정부의 교통 인프라 투자 열정은 식지 않고 있다. 41년 만의 첫 마이너스 성장에도 전문가들은 인도의 교통 인프라 시장이 2020년 7.3% 성장할 것으로 예상했다. ...

대륙의 '재난 지원금 쿠폰' 정책 시행, 중국 소비 시장 활성화 시키나?

대륙의 '재난 지원금 쿠폰' 정책 시행, 중국 소비 시장 활성화 시키나?

[뉴스포픽=김우현 기자] 글로벌 판데믹은 소비 시장을 급격하게 얼려버렸고 이와 관련해 전 세계 많은 국가는 국민 생활의 안정화, 경기회복 등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최근 한국의 경우에는 국민, 소상...

‘샤오전 청년’, 중국의 차세대 소비층으로 등극했다

‘샤오전 청년’, 중국의 차세대 소비층으로 등극했다

[뉴스포픽=이규빈 기자 ] 중국의 ‘샤오전 청년’이 소비시장의 눈부신 주역으로 부상하고 있다. 샤오전청년은 3선 이하의 도시, 현(县: 도시보다 낮은 행정 단위), 농촌에서 거주하고 있는 20~30대 청년층을 가리...

'중국제조 2025', 팬데믹 이후 의료장비 시장 장악 현실화?

'중국제조 2025', 팬데믹 이후 의료장비 시장 장악 현실화?

[뉴스포픽=윤홍기 기자] 중국이 코로나19로 인한 판데믹이 끝난 이후에도 중국 정부의 '중국제조 2025' 정책에 의한 막대한 지원에 힘입어 의료장비 분야에서 세계 시장을 점령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외신은...

인더스 강의 기적 끝났다...인도, 41년만에 '마이너스' 성장

인더스 강의 기적 끝났다...인도, 41년만에 '마이너스' 성장

[뉴스포픽=윤홍기 기자] 인도가 ‘경제 봉쇄’라는 극약 처방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는 데 실패했다. 특히 인도 내에서 일 인당 GDP 1위를 자랑하는 마하라 슈트라 주는 코로나19 핫...

극동 지역 산업의 지각 변동 일으킨 판데믹

극동 지역 산업의 지각 변동 일으킨 판데믹

[뉴스포픽=이규빈 기자] 지난 6월 16일 코로나19가 극동 연방관구의 산업에 어떠한 영향을 미쳤고, 향후 전망을 어떠한지에 대해 보도자료를 배포했다. 또한 러시아 정부 기관이 공식적으로 내놓은 보고서로 주목...

편의점 이용률 급증하는 중국...대륙은 지금 레드오션 타파중

편의점 이용률 급증하는 중국...대륙은 지금 레드오션 타파중

[뉴스포=이규빈 기자] 편의점은 주로 주택가, 역주변, 도로변 등 이용하기 편리한 곳에 입지를 정해 장시간 영업을 하고, 점포에 따라서는 24시간 영업 체제로 생필품을 판매하는 점포도 있다. 맞벌이부부, 독신...

미·중 무역 전쟁에 눈치 보는 캄보디아...두나라의 패권 다툼 어디까지?

미·중 무역 전쟁에 눈치 보는 캄보디아...두나라의 패권 다툼 어디까지?

[뉴스포픽=윤홍기 기자] 미국은 24일 중국의 국영철도회사를 사실상 중국 인민해방군이 소유하고 있는 기업으로 낙인찍었다. 미 국방부는 지난달 24일 중국철도공사를 포함한 총 20개의 관련 리스트를 미국 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