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일요일, 01월 19일

한글날 특집: 훈민정음 해례본 소유문제

한글날 특집: 훈민정음 해례본 소유문제

훈민정음 해례본 / 사진=Jocelyndurrey, 위키미디어

오늘은 세종대왕이 한글을 창제해서 세상에 반포한 것을 기념하고, 한글의 우수성을 기리기 위한 한글날입니다. 그런데 최근까지 한글창제 원리를 설명한 훈민정음 해례본의 반환여부를 두고 세상이 떠들썩 했습니다. 과거 간송 전형필이 훈민정음 해례본을 어렵게 구입하여, 후대를 위해 남겨주었으나, 최근 위 해례본 보다 보존상태가 좋고 표제와 주석이 더해진 해례본이 발견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새로운 해례본을 공개한 배익기씨와 원 소유주인 조용훈씨 사이에 해례본에 관한 소유권 분쟁이 발생하였고, 결국 법원은 조씨에게 소유권을 인정하였습니다. 이후 조씨는 위 해례본을 문화재청에 기증하였고, 현재 소유권은 문화재청에 있습니다.

한편, 배씨는 해례본을 꼭꼭 숨겨 놓은 채, 국가에게 이를 내어주는 대가로 1천억 원을 지급하라는 주장을 하고 있습니다. 국가는 배씨에 대해 강제집행할 수 있는 집행권원을 가지고 있음에도, 해례본의 실물을 확보할 수 없어 집행도 할 수 없는 실정입니다.

문화재보호법

제92조(손상 또는 은닉 등의 죄) ① 국가지정문화재(국가무형문화재는 제외한다)를 손상, 절취 또는 은닉하거나 그 밖의 방법으로 그 효용을 해한 자는 3년 이상의 유기징역에 처한다.  

②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2년 이상의 유기징역에 처한다.

1. 제1항에 규정된 것 외의 지정문화재 또는 가지정문화재(건조물은 제외한다)를 손상, 절취 또는 은닉하거나 그 밖의 방법으로 그 효용을 해한 자

만약 위 해례본이 국가지정문화재로 지정되어 있었다면 이를 은닉한 배씨를 처벌할 수도 있으나, 실물을 한번도 보지 못한 문화재청 입장에서는 가지정조차 할 수 없는 입장입니다. 결국 법적으로 배씨를 형사처벌하거나 강제할 수 있는 방안이 없기에 배씨가 자발적으로 해례본을 반납하는 것을 기다릴 수밖에 없습니다.

문화재청 측에서는 10년이 넘는 동안 끈질기게 배씨를 설득하였지만, 배씨가 기존 입장을 여전히 고수하고 있어, 앞으로 해례본이 국민들에게 올 때까지는 시간이 다소 걸릴 것으로 생각됩니다. 

 

천찬희 변호사 / [email protected]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0 Comments

Add Comment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
싱가포르 회사의 종류와 특징

싱가포르 회사의 종류와 특징

싱가포르는 1965년 8월 말레이시아에서 독립한 인구 약 550만 명의 도시국가입니다. 서울보다 조금 큰 면적을 가진 조그만 나라이지만 1967년부터 꾸준히 국가 주도의 경제개발 정책을 펼치면서 꾸준히 경제성장...

ICO와 법률쟁점

ICO와 법률쟁점

정부는 지난 2018년 9월 암호화폐에 대한 투기 과열과 사기 위험 등을 이유로 국내에서 이루어지는 ICO를 전면 금지할 방침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이에 따라 많은 IT기업들은 ICO를 장려하고 있는 싱가포르 및...

채권의 소멸시효

채권의 소멸시효

일상생활에서 우리는 가끔 지인들의 금전 대여 부탁을 받곤 합니다. 그러한 부탁을 받으면 냉정하게 거절할 수 없어 돈을 빌려준 뒤 지인이 돈을 갚을 때까지 하염없이 기다리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런데 변제 기...

타인면허증 사진 제시와 공문서부정행사

타인면허증 사진 제시와 공문서부정행사

#사례 A는 과거에 여러차례 음주운전을 한 결과 면허가 취소가 된 상태에서 2017. 4. 경 본인의 승용차를 운전하던 중 음주 단속에 걸려 경찰로부터 운전면허증 제시를 요구 받았습니다. 그러자 A는 음주운...

취객이 주차장 입구에 있는 차를 옮긴 것은 긴급피난에 해당

취객이 주차장 입구에 있는 차를 옮긴 것은 긴급피난에 해당

최근에 대리운전을 이용하는 취객이 많은데, 고객이 목적지에 도달한 뒤 차를 운전할 수 없는 것을 악용하여, 주차를 하는 댓가로 추가비용을 요구하는 대리운전 기사와 고객의 다툼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고객이...

민식이법 본회의 통과 논란

민식이법 본회의 통과 논란

지난 10일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아동이 사망하는 경우 가해자에게 가중처벌을 하는 일명 ’민식이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였습니다. 위 개정안은 지난 9월 충남 아산의 한 어린이보호구역에서 민식군이 교통사고...

패스트트랙

패스트트랙

검 경수사권 조정 및 고위공직자범죄 수사처 신설안 등이 담겨있는 신속처리 대상안건이 지난 3일 국회 본회의에 자동 부의 되었습니다. 일각에서는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 합의만으로 개정안 처리가 진행...

공수처 신설 법안 논란

공수처 신설 법안 논란

요즘 공수처 신설 법안과 관련하여 여야대립이 극심해지고 있습니다. 공수처란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를 줄여서 부르는 말로, 고위공직자들의 범죄 행위를 수사하고 기소하는 기관입니다. 이러한 공수처를 신설...

진술거부권

진술거부권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지난 14일 첫 검찰 소환 조사를 받았습니다. 당시 조 전 장관은 변호인단을 통해 “일일이 답변하고 해명하는 것이 구차하고 불필요하다고 판단했다”며 기소가 되면 “법정에서 모든 것에 대...

보이스피싱에 속아 현금카드를 대여했다면 무죄

보이스피싱에 속아 현금카드를 대여했다면 무죄

전자금융거래법제6조(접근매체의 선정과 사용 및 관리) ③ 누구든지 접근매체를 사용 및 관리함에 있어서 다른 법률에 특별한 규정이 없는 한 다음 각 호의 행위를 하여서는 아니 된다. 다만, 제18조에 따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