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96차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집회

제1396차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집회


일본 정부가 한국 대법원의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에 대한 배상 판결에 대한 보복 조치로 반도체 제조에 필요한 핵심 소재 등의 수출을 규제해 한일 간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17일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앞에서 열린 '제1396차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집회'에서 참석자들이 피켓을 들고 문제 해결을 촉구하고 있다. 이들은 과거사 반성 없는 일본 정부를 규탄하고 공식 사과 및 법적 배상을 촉구했다.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