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도 달도 따줄게

크레인 운전사가 사랑하는 이에게 별도 달도 따준다는 약속이라도 한 것일까요. 크레인이 마치 달을 걸어 올리려는 듯 보이네요. 초승달이었으면 좋았으련만, 보름달이라서 그런지 크레인이 가냘파 보이기까지 하네요. 아무쪼록 꼭 소원 성취하시기를

Read Previous

날아라 문성민

Read Next

'미안, 공인줄 알았어'

0 Comments